'식이섬유' 태그의 글 목록 :: 포플린 Life Story

우리 몸의 장 속에는 100조 마리가 넘는 세균들이 살고 있고, 이 중에는 몸에 이로운 ‘유익균’과 해를 끼칠 수 있는 ‘유해균’이 공존하고 있습니다. 장내 어떠한 세균들이 많이 살고 있느냐에 따라 건강 상태가 달라지기도 하는데요. 

이번 시간에는 건강에 도움이 되는 장내 유익균을 늘리기 위한 식습관에 대해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면역력에 중요한 장 건강!

장은 섭취한 음식을 소화∙흡수하고 노폐물을 배설하는 기능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또한 체내 면역세포의 70% 이상이 장에 존재하고 있어 면역력에도 중요한 기관입니다.

면역력에 중요한 장을 튼튼하게 하려면 무엇보다 장내 유익균과 유해균의 균형이 잘 맞아야 하는데, 장내 세균의 황금 비율은 유익균이 85%, 유해균이 15% 정도라고 합니다. 

그러나 최근 변화된 식습관 및 나쁜 생활습관 등으로 인해 장 속 유익균은 줄어드는 반면, 유해균은 늘어나고 있어 관리가 필요한 실정입니다.

장내 유익균을 늘려주는 식습관

1. 식물성 위주의 식단으로 다양하게 섭취하기
장내 유익균을 늘리기 위해서는 다양한 음식을 골고루 먹어야 합니다. 특히 통곡물, 채소나 과일 등 식물성 위주의 식단으로 구성하는 것이 좋습니다.

2. 식이 섬유소를 충분히 섭취하기
식이 섬유소는 장운동을 활발하게 하고, 장내 세균의 좋은 먹이가 됩니다. 식이 섬유소가 풍부한 잡곡류, 콩류, 채소 및 해조류, 과일류 등을 충분히 활용하여 식사합니다.

3. 발효 식품을 활용하기

발효 식품은 장 건강을 향상시킬 뿐 아니라 염증을 줄이고, 면역력을 높이는 등의 효과가 있어 2018년 최고의 슈퍼푸드로 선정되기도 하였습니다. 요거트나 요구르트, 청국장, 김치 등의 발효 식품을 챙겨 먹으면 장내 유익균을 늘리는데 도움이 됩니다.

4. 해로운 음식은 피하기
달고 기름진 음식, 가공식품, 술 등은 많이 먹을수록 장내 환경을 나쁘게 만들고, 유해균이 늘어나게 하므로 되도록 섭취 빈도를 줄이는 것이 좋습니다.

 


 

레스테롤은 무조건 스튜핏!? 오해입니다!


콜레스테롤이란 지방 성분의 일종으로 현재는 성인병을 일으키는 동맥 경화증고지혈증의 원인 중 하나로 나쁜 의미로 많이 사용되고 있다하지만 콜레스테롤은 우리 몸이 유지되기 위해서 꼭 필요한 성분 중 하나이다콜레스테롤이 무조건 건강에 좋지 않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을 위해 콜레스테롤에 대해 더 알아보자.

 

 1. 콜레스테롤은 생명 유지에 필수!


콜레스테롤은 우리 몸을 형성하는 세포와 세포막을 구성하는 주요 성분이 되고장기의 기능과 상태를 정상적으로 유지하는 스테로이드 호르몬을 합성하는 재료이다또한 우리가 섭취한 음식물의 소화와 흡수에 필요한 담즙 산의 원료 역시 콜레스테롤이다체내 적정 수준의 콜레스테롤은 문제가 되지 않으며정상 보다 높을 때는 동맥 경화를 일으킬 수 있다.

 

 2. 나쁜 콜레스테롤과 좋은 콜레스테롤 구별이 중요!


혈중 콜레스테롤에 관여하는 고밀도(HDL) 콜레스테롤과 저밀도(LDL) 콜레스테롤이 있다.

 

HDL 콜레스테롤은 일명 좋은 콜레스테롤로 혈액 속 나쁜 콜레스테롤인 LDL 콜레스테롤을 체외로 배출시키는 역할을 한다반면나쁜 콜레스테롤 LDL 콜레스테롤이 많아지면 혈관벽에 쌓여 혈액이 끈적해지고혈전이 생길 수 있다특히 혈전이 생기면 혈관이 좁아지고심한 경우 혈관이 막혀 심혈관계에 위험이 높아져 평소 관리가 필요하다.

 

두 콜레스테롤의 체내 적정 수치는HDL콜레스테롤은 40~60/, LDL 콜레스테롤은 130/㎗ 이하가 정상이다.

  

3. 콜레스테롤은 음식을 통한 섭취보다는 체내 합성이 높아!


혈액 내 콜레스테롤은 하루 식사로 보통 20~30% 정도 섭취되며사실 몸 속에서는 이보다 훨씬 많은 70~80%의 콜레스테롤이 체내 합성을 통해 만들어진다성인의 몸 속에는 평균 약 100~150g 정도의 콜레스테롤이 분포하는데뇌와 전신 근육에 각각 25%, 혈액 속에 10% 정도 존재하며나머지는 여러 신체 장기에 골고루 분산된다.

   

콜레스테롤을 낮추는 건강 식품 4가지

  

 1. 아보카도


과일 중의 보석’ 아보카도는 과일에는 거의 없는 불포화지방산이 다량 함유되어 있다불포화지방산은 체내 콜레스테롤이 증가하는 것을 막고혈액 속 콜레스테롤이나 노폐물을 체외로 배출하는데 도움을 준다.

 

 2. 등 푸른 생선


꽁치고등어연어와 같은 등 푸른 생선은 DHA EPA를 포함한 불포화지방산 오메가 3를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다오메가 3와 같은 불포화지방산은 혈중 중성지방 개선 및 혈행을 원활히 하는데 도움을 준다또한 등 푸른 생선에 풍부한 DHA EPA는 생체 및 생리활성에 작용하는 고도의 불포화지방산으로 체내에서 충분히 합성되지 않아 음식물로 섭취해야 하는 지방산이다.  성장기 어린이와 임산부수유부에게도 권장될 수 있다.

 

등 푸른 생선을 자주 섭취하기 힘들면 오메가3가 풍부한 영양제를 섭취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3. 강황


카레의 주원료로 알려져 있는 강황에는 커큐민이라는 건강에 좋은 성분이 들어 있다특히 강황은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주는 동시에 콜레스테롤이 혈관에 쌓이는 것을 방지하는 효과가 있다혈소판이 엉겨 붙는 것 또한 방지하는데 도움을 준다.

 

 4. 차전자피


차전자피는 더운 지방에서 서식하는 질경이과 식물의 껍질을 말하는데콜레스테롤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다또한 차전자피는 수분흡수력이 뛰어난 식이섬유로 최대 40배까지 물을 흡수해 부풀어 오르는 성질이 있다충분한 물과 함께 섭취하면 부푼 식이섬유가 장 내부를 자극해 연동운동을 촉진하면서 배변활동을 활발하게 해준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