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소' 태그의 글 목록 :: 포플린 Life Story

최근 미국에서 새롭게 떠오르는 트렌드가 있습니다. 바로 이름마저 생소한 ‘렉틴 프리 다이어트’입니다. 

건강에 좋은 것으로만 알려진 채소가 오히려 내 몸에 독이 될 수도 있다는 내용인데요. 과연 믿을만한 사실인지, 지금부터 렉틴 프리 다이어트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렉틴이 뭐길래?

렉틴은 여러 식품에서 발견되는 단백질 성분 중 하나로 우리 몸에서 신호 전달을 비롯한 다양한 생물학적 기능을 하고 있으며, 면역 체계에서도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렉틴이 우리 몸에서 독성을 유발하여 건강을 해친다는 의견도 있는데, 미국의 유명 의사, 스티븐 건드리는 ‘렉틴 프리’ 식단을 통해 체중 감량뿐 아니라, 질병을 치료할 수 있다는 주장을 해 이슈가 되었습니다.

렉틴 프리 다이어트란?

렉틴은 곡물, 콩, 채소 및 과일류, 유제품 등 다양한 식품에 들어 있는데, 일반적으로 ‘렉틴 프리 다이어트’는 식사에서 렉틴이 많이 함유된 식품을 제한하는 것을 말합니다.

렉틴이 많은 식품들
  • 곡물류 및 전분 식품 : 백미, 현미, 보리, 밀, 오트, 퀴노아, 옥수수, 감자, 빵, 쿠키 등
  • 콩류 : 강낭콩, 완두콩, 병아리콩, 대두, 두부, 렌틸콩 등
  • 채소 및 과일류 : 오이, 호박, 가지, 고추, 토마토, 멜론 등
  • 우유 및 유제품 : 우유, 요거트, 아이스크림, 치즈 등
  • 견과류 및 씨앗류 : 치아시드, 땅콩, 캐슈너트 등
렉틴 프리 다이어트, 과연 건강에 도움이 될까요?

결론부터 말하면, 렉틴 프리 다이어트는 건강에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일부에서는 소화 문제를 돕기 위해 렉틴 프리 다이어트를 제안하기도 하지만, 아직까지 과학적인 근거가 부족한 실정입니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따르면, 실제로 ‘생(生)’ 강낭콩을 많이 먹을 경우 피토헤마글루티닌(phytohaemagglutinin, PHA)이라 불리는 렉틴의 독성 때문에 메스꺼움, 구토, 설사 등의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지만, 콩을 발효시키거나 익혀서 먹으면 전혀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합니다.

또한 전문가들은 식품으로 섭취하는 렉틴의 양은 너무 적어 건강에 영향을 주지 않으며, 렉틴이 많은 식품도 적절한 조리 과정을 거치면 그 함량이 현저히 줄어든다고 합니다. 렉틴 프리 다이어트로 오랜 기간 식이를 제한할 경우, 오히려 필수 영양소가 부족해질 수 있고 영양불균형으로 건강을 해칠 수 있습니다.


     

매일매일 충분한 양의 과일과 채소를 섭취하는 것은 건강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하지만 부피도 크고 쉽게 상하는 과일과 채소를 매일 챙겨서 다니기란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닙니다. 

이런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한 대안으로 말린 과일과 채소가 각광받고 있는데요. 

최근에는 마트에만 가도 각종 건조식품들이 다양하게 구비되어 있을 정도로 주변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말린 과일과 채소, 어떤 점이 좋을까요?

1. 영양분이 풍부해져요! 
과일이나 채소를 말리면 수분이 줄어들면서 비타민, 무기질, 식이섬유 등 각종 영양소의 함량 비율이 높아집니다. 사과는 건조 후 칼슘이 10배, 비타민 B2는 12배 많아지고, 표고를 말리면 비타민 D가 8.5배나 증가합니다.

2. 본연의 맛과 향이 풍부해져요! 
말린 과일은 단맛이 강해지고, 말린 채소는 향이 더욱 진해집니다. 빵이나 샐러드에 말린 과일을 넣어 설탕 대신 단맛을 내거나 말린 표고버섯과 무 등을 넣어 만든 채소 육수, 또는 곱게 갈아 만든 천연 조미료로 감칠맛을 더할 수 있습니다.

3. 손쉽게 보관할 수 있어요! 
쉽게 상하고 무르는 채소와 과일, 며칠 냉장고 속에서 방치했다가는 금방 시들시들해지고 맛도 떨어지기 일쑤입니다. 반면 말린 과일과 채소는 냉장고에 보관하면 최대 1년까지도 보관이 가능합니다. 부피가 줄어들어 보관이 용이해지는 것도 물론입니다.

말린 과일과 채소 섭취, 이건 주의하세요!

1. 칼로리 UP, 당분 UP
과일과 채소를 말리면 수분이 빠져나가 영양분이 농축되는 만큼, 당분과 칼로리도 함께 증가됩니다. 다이어트 식품으로 많이 섭취하는 바나나는 그냥 먹을 때는 100g에 92kcal이지만, 말린 바나나는 100g에 600kcal입니다. 맛있다고 별 생각 없이 섭취하다간 칼로리 폭탄을 맞게 되겠죠.

2. 포만감이 적어요~
말린 과일과 채소는 부피가 작고 보관이 용이하기 때문에 다이어트 간식으로 많이 활용됩니다. 하지만 수분이 빠져나간 만큼, 섭취 시 느껴지는 포만감도 적습니다. 따라서 배가 부를 때까지 먹다가는 과도한 섭취로 이어질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말린 과일과 채소, 어떻게 만들어야 할까요?

1. 건강하게 손질하기
말린 과일은 껍질째 섭취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깨끗하게 손질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표면은 베이킹소다로 꼼꼼히 닦아주고, 사과같이 갈변될 수 있는 식품은 말리기 전에 레몬즙이나 식초물에 담가 갈변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2. 건강하게 건조시키기
집에서 과일을 말리는 경우 바람이 잘 통하는 그늘에 말리는 것이 좋은데, 채반 등을 이용하면 통풍을 더욱 원활하게 시킬 수 있습니다. 또한 곰팡이가 생기지 않도록, 위생 장갑을 착용한 후 과일을 자주 뒤적여 주도록 합니다.

3. 건강하게 보관하기
바짝 말린 과일이나 채소는 상온 보관도 가능하지만, 수분이 남아있거나 더 오래 보관하고 싶다면 밀폐용기에 넣어 냉장보관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 김 등에 들어있는 습기제거제를 함께 넣어두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