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 최고의 과일 수박,껍질까지 먹으면 건강에 더 좋다? :: 포플린 Life Story

수박이 보양식이라는 이야기, 들어본 적 있으신가요? 영어로 ‘watermelon’이라고 불리는 수분 가득한 수박은 뜨거운 보양식이 아닌, 차가운 보양식으로 여름철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간혹 “차가운 수박을 왜 보양식이라고 하지?” 라며 의아해 하는 분들도 있겠지만, 수박의 풍부한 영양과 다양한 효능에 대해 알게 된다면 껍질부터 씨까지 버릴 것 하나 없는 수박에 찬사를 보내게 될 것입니다.

90% 이상이 수분으로 이루어져 있고, 차가운 성질을 지니는 수박은 여름철 땀으로 부족해진 몸의 수분을 빠르게 채워주고, 체내의 열을 내려 더위를 식혀줍니다. 뿐만 아니라 수박에 함유된 당분과 각종 비타민 및 무기질은 피로회복에도 매우 효과적인데요, 수박의 효능에 대해 좀 더 구체적으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수박의 항산화 효과

수박이 붉은색을 띠는 이유는 ‘라이코펜’이라는 강력한 항산화제 성분이 있기 때문인데, 라이코펜은 체내 유해산소를 없애주고, 각종 피부 트러블과 자외선 등으로 인한 노화를 막아주는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암 예방에 효과적인 라이코펜은 전립선 암을 예방하는 데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혈액 속에 있는 콜레스테롤을 낮춰주고 혈액순환을 도와 심혈관계 질환을 예방하는 효과도 있습니다.

 

수박 껍질과 씨의 효능

수박은 동맥 기능을 향상시키고 혈압을 낮추는 효능이 있는데, 이는 아미노산의 일종인 ‘시트룰린’이라는 성분 때문입니다.

 

시트룰린은 이뇨작용을 도와 노폐물을 제거하고 부종을 없애는 데 탁월한 효능이 있으며, 수박의 붉은 부분보다 하얀 껍질에 많이 들어 있어 되도록 껍질까지 깨끗하게 먹는 것이 건강에 좋습니다.

맛이 없어 처치곤란이었던 수박껍질도 화채나 무침 등 다양한 요리를 통해 몸에 좋고 맛도 좋은 영양음식이 될 수 있습니다.

 

수박씨 또한 단백질과 각종 무기질이 풍부한 영양 덩어리로 피부미용과 변비, 방광염의 증상을 완화시켜줍니다.

또한 수박씨에 풍부한 ‘리놀렌산’은 불포화지방산으로 체내의 콜레스테롤을 낮춰주고 각종 성인병을 예방합니다. 평소 수박씨를 빼고 드셨다면 말린 수박씨를 달이거나 볶아서 건강 간식으로 드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수박 고르는 Tip!

  1. 외관에 하얀 분이 묻은 것을 고르기
  2. 검은 줄무늬와 녹색 줄무늬가 짙고 선명한 것 고르기
  3. 껍질에 윤기가 있으며, 꼭지의 자른 면이 싱싱한 것 고르기
  4. 잘라서 판매하는 수박은 씨가 까만 것으로 고르기
  5. 아래쪽의 배꼽이 작은 것 고르기

 

 

 

[Odds and Ends] - 일본에서 1,000년에 한번 나올법한 미녀라 평가받는 여인~!

[Odds and Ends] - 섹시는 키순이 아니잖아요~!걸그룹 멤버193명 키 순위!!

[Odds and Ends] - 아빠,오빠랑 같이 ‘목욕’한다는 23살 日 여자아이돌 (사진 有)

[Odds and Ends] - 앳된 외모에 반전 몸매 가진 여자연예인 BEST 10

[Odds and Ends] - 글래머스타 강예원,서핑 몸매의 끝판왕

[Odds and Ends] - 해변의 여인 손예진의 아련 청순 화보촬영

[Odds and Ends] - 그룹 EXID LE, 화려한 비키니 몸매 공개

[Odds and Ends] - 연애와 결혼은 다르다!! 빠르게 이혼한 연예인 8 커플

[Odds and Ends] - "똥 잘쌌어?묻는 사이 공개한 연예인 커플은?

 

 

+ Recent posts